[Wallace Sewell] STÖLZL BLANKET – ORCHARD

 700,000

100% merino lambswool
142 x 245 cm

바우하우스 최초의 여성 마이스터인 군타 스톨츠가 잡업한 블랑켓을 복원한 제품입니다.  2019년 여름 데사우 바우하우스 디자인샵을 이끌고 있는 조르그 크램트의 제안과 군타 스톨츠의 딸인 모니카 스테들러의 조력을 통해 오리지널 제품을 완벽에 가깝게 복원해 냈습니다.  해당 제품 라인업을 복원 시키는 프로젝트를 통해 데사우 바우하우스 기숙사에 공급되기도 했습니다.

This summer, as part of the Bauhaus centenary celebrations, Wallace Sewell have been authorised to create a re-edition of Gunta Stölzl’s original ‘Prellerdecke’ blanket.  The project was initiated by Jörg Klambt, founder of Design shop at Bauhaus Dessau; where in 1926, the first Prellerhaus blankets were made in the weaving workshops.  The original design having been lost, Wallace Sewell have realized and recreated the design, with help from Gunta Stölzl’s daughter, Monika Stadler, and archive drawings and photographs.

1개 재고

카테고리: , , 태그: ,
Updating…
  • 장바구니에 상품이 없습니다.